객체 지향 설계의 원칙 정리

annmj·2021년 11월 23일
0

1. SRP 단일 책임 원칙

Single Responsibility principle

한 클래스는 하나의 책임만 가져야 한다.

중요한 기준은 변경이 일어날 때, 수정 해야되는 부분들이 적으면 단일 책임 원칙을 잘 따른 것이라고 생각하면 된다.
관심을 분리하자.


2. OCP 개방-폐쇄 원칙

Open/closed principle

소프트웨어 요소는 확장에는 열려 있으나 변경에는 닫혀 있어야 한다.

이상한 생각이 든다.

Q: 확장하려면 기존 코드를 당연히 바꿔야 하는 것 아닌가?
A: 아니다. 인터페이스를 구현한 새로운 클래스를 하나 만들어서 새로운 기능을 구현하는 것은 기존 코드의 변경이 아니다.

자바의 다형성을 활용하여 OCP 원칙을 지킬 수 있다. 역할만 알면, 구현은 뭐가 되더라도 괜찮다.


하지만! 문제가 있다.

구현 객체를 변경하려면, 클라이언트가 구현 객체를 직접 선택하는 코드가 들어가야 한다.

예시)

분명 다형성을 사용했지만, 적용을 하려다보니, 클라이언트가 무조건 기존 코드를 변경해야 되니까 OCP 원칙을 100% 지킬 수가 없다.


어떻게 해결해야 할까?

별도로 설정을 해주는 무언가가 있어야 한다. 별도로 구성을 분리하는 AppConfig 라던가, Spring 컨테이너, DI, Ioc컨테이너가 필요할 것이다.


3. LSP 리스코프 치환 원칙

Liskov substitution principle

프로그램의 객체는 프로그램의 정확성을 깨뜨리지 않으면서 하위 타입의 인스턴스로 바꿀 수 있어야 한다

프로그램의 정확성 이란?

정해진 인터페이스의 규약을 다 지켜야 한다는 것이다.

예시)

자동차 인터페이스의 엑셀이라는 기능은 앞으로 가야한다는 규약을 설정해두었다고 하자.
뒤로 가게 구현하면 컴파일 오류는 안나겠지만, LSP 원칙을 위반한 것이다.


4. ISP 인터페이스 분리 원칙

Interface Segregation Principle

특정 클라이언트를 위한 인터페이스 여러 개가 범용 인터페이스 하나보다 낫다

기능이 너무 많으면 복잡하니까, 적당한 크기로 나누어서 쪼개는게 중요하다는 뜻이다.
아무래도, 분리하면 인터페이스 하나하나의 의미가 명확해지고, 대체 가능성이 높아진다.


5. DIP 의존관계 역전 원칙

Dependency Inversion Principle

프로그래머는 추상화에 의존해야지, 구체화에 의존하면 안된다.
의존성 주입은 이 원칙을 따르는 방법 중 하나이다.

쉽게 말하면
클라이언트가 구현 클래스에 의존하지 말고, 인터페이스에 의존하라는 의미이다.
클라이언트는 구현체를 몰라야 한다.

알고 있다는 것 = 의존한다는 것

실제로는, 역할에 의존하라는 의미이다. 역할과 구현을 철저하게 분리해야 한다.

예시)

운전자는 중요한건 자동차의 역할을 알아야 하는 것이다. K3, 아반떼가 어떤 기능이 있는지 모든것을 알 필요는 없다.

여기에서도 MemberService는 MemberRepository 인터페이스에 의존하고는 있다. 하지만, 직접 Repository 구현체를 선택하고 있다. 또한, 알고 있다. 그러므로, DIP 원칙을 위반한 것이다.


정리

객체 지향의 핵심은 다형성 인데, 다형성 만으로는 OCP, DIP 를 지킬 수 없기에 뭔가 더 필요하다. 클라이언트의 코드 변경없이 이루어져야 할 것이다. 이를 지원해주는 여러 프레임워크를 공부해보자.

profile
차근차근

0개의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