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번역] 엘든링에서 배운 프로그래밍 학습에 필요한 7가지

kanikim·6일 전
44

Translation

목록 보기
1/1
post-thumbnail

본 글은 https://qiita.com/karamage/items/d0b323ac0143a9f51ebb#comment-3684cf80803cd111fbc9 의 카라마게님의 글을 번역한 것입니다. 허락을 받고 번역했습니다.

엘든링의 요소가 많이 들어가 있으며, 참고정도로 봐주시면 좋을듯 합니다.

인도의 시작

아아...휴일이다.

빛바랜 자는 엘든링에 부지런히 힘쓸 시간이지. 밤, 엘든링을 하고서, 할 맘을 잃었어...

이 앞에, 프로그래밍 학습 공략과 이어지는 중요한 아이템이 7가 있다고. 굉장한 무언가라고 생각하겠지?

아래의 글을 봐주시게나!

1. 강한 적은 패스하고 나아가자

  • 프로그래밍 공부를 하고있으면, 초반에 트리가드같은 강적이 나타나는 경우가 있지만, 패스하고 지나가는 것이 중요합니다.
    • 초반부터 강적과 싸우면 너덜너덜해지며 할 마음이 꺽이게 됩니다.
    • #include <stdio.h>는, 이런 것이구나하고 "주문"처럼 패스합시다.
    • var body: some View나 fn longest<`a> 등등, 익숙하지 않은 표기를 봐도 일단은 신경쓰지 말고, 앞으로 전진합시다.

  • 힘 스탯 어느정도 오르고, 레벨이 올라가면 다시 싸워봅시다.
  • 멀기트처럼 "일반 진행 루트에서 막아서는 강적" (C언어의 포인터나 Swift의 프로토콜, Rust의 소유권 등등)의 경우, 일단은 후퇴하고 주변을 탐색하면서 자신의 레벨을 올리고 힘을 비축합시다.

2. 자신의 스킬트리 타입을 정하자


  • 빠른 시일내에, 자신이 목적으로 하는 엔지니어(개발자)는 어떤 타입인지 정합시다.
    • 근접형으로 대검을 붕붕 휘두르는 근육돼지(프론트엔드)인지
    • 후방에서 강력한 마법으로 적을 유린하는 마도사(백엔드)인지
    • 마력으로 무기에 인챈트를 거는 마법검사(인프라)를 목표로 하는지
    • 모든 스킬에 균일하게 스택을 찍는 (풀스택)은 보기좋은 거지가 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 결정되었으면 자신의 스킬트리에 따라 해당 분야의 주변을 공략합시다.
    • 그 분야를 공략하면 얻을 수 있는 것과 자신의 특성이 맞는지가 요구됩니다.
    • 마도사인데 대검을 손에 넣으면 돼지목에 진주목걸이를 건거나 마찬가지입니다. (콜렉팅이 목적이면 그거 나름대로도 괜찮습니다.)

  • 도중에 스킬트리를 바꾸는 것은 가능하지만, 스탯을 다시 찍는 것은 불가능해 보입니다.
    • 스탯을 다시 찍는 것은 힘들기에 게임이 진행되면 진행될수록 스킬트리를 변경하는 것은 어렵습니다.
    • 정신적인 의미로 다시 태어나서, 물방울 유생을 손에 넣는다면 (집착을 버리면) 가능할지도 모릅니다.

3. 일단 지도를 손에 넣는 것을 우선시하자

  • 프로그래밍 학습은 오픈월드입니다.
    • 게임이 시작되면, 무지막지하게 넓으 평야에 던져집니다.
    • 자신의 호기심이나 목적에 따라 탐색할 장소를 정합시다.
    • 어디를 향해 전진하든 괜찮으며, 자신에게 맞지 않는 길이라고 생각되면, 다른 길을 선택하는 것도 좋습니다.
  • 배우고 싶은 목적지가 결정되었으면, 먼저 공식 도큐먼트나 입문서를 손에 넣어서, 대충 눈을 통해 그 지방의 주변 전체 느낌을 파악합시다.
  • 축복의 인도(도큐먼트나 책의 목차)에 따라, 일단 정규 루트로 전진해보는 것이 좋습니다.
  • 적이 강하다고 느껴진다면, 조금은 돌아가서 주변 탐색을 한다든지, 완전 다른 분야에 탐색하러 놀러가본다하면, 생각지 못한 보물을 발견할 수 있을지도 모릅니다.

4. 1대 1 상황을 만들자

  • 복수의 적(모르는 내용)에 둘러쌓인다면, 일단 이길 수는 없습니다.
  • 록온 기능을 써서 하나의 적에 집중합시다.
  • 적(모르는 내용)은 하나하나 제대로 이해해서, 개별 격파를 목적으로 합시다.
  • 근접으로 이길 수 없다면 떨어진 장소에서 원거리 공격을 시험해봅시다, 적의 움직임 패턴을 자주 보며 시행착오를 겪읍시다.
  • 먼저 떠나간 이들이 남긴 메시지나 영상을 참고하며 하는 법을 따라하고, 공략의 실마리를 손에 쥡시다.
    -개별 공격이 어려운 경우, 영혼 재나 흰색 사인을 사용하여, 누군가에게 도움을 요청합시다.

5. 실전에서 죽어가면서 몸에 익히자

  • 어찌되었든 손을 움직이면서, 코드를 쓰고 프로그램을 움직여 봅시다.
  • 프로그래밍 학습은, 초보자용 함정이 만연해 있습니다.
  • 역으로 말하면, 과거에 그 패턴을 만났던 적이 있는지 없는지에 따라 승패가 결정된다고 볼 수 있습니다.
  • 몇번이고 코드를 쓰며, 적의 공격(에러) 패턴을 몸에 녹여내봅시다.
  • 코드를 쓰고 에러가 발생하면 대박인 겁니다. 그 에러가 당신을 강하게 해줍니다.

6. 장비 강화를 하는 편이 효과적

  • 자신의 능력치를 올리기보다도 무기나 탈리스만, 영혼 재 등의 장비를 강화하는 것이 화력을 올리는데에 효과적인 경우가 있습니다.

    • 컴퓨터의 스펙 업

    • 넓은 책상, 모니터, 앉기 좋은 의자, 타건하기 좋은 키보드를 준비한다든지,

    • 에디터나 환경설정을 다시 본다든지

    • 최신 프레임워크나 라이브러리 툴을 도입한다든지

    • AWS의 강력한 인스턴스에 돈다발을 붓는다든지

    • 전문서를 사서 지식을 주입한다든지

    • 스터디나 커뮤니티에 참여해 최신 기술 트렌드나 인맥을 넓힌다든지

    • 잘나가는 회사에 이직해서 거대한 룬의 능력치 부스터를 손에 넣는다든지

  • 장비 강화로 전투가 한번에 쉬워지는 것은 아닙니다.

  • 다만, 무기성능에 너무 기대는 것도 금물, 그 무기가 업데이트로 너프먹을 경우 사서 고생하게 됩니다.


7. 룬을 잃는 것을 겁먹지 말자

  • 현실에서는 정말로 죽지않는 한, 경험치를 잃지 않습니다.
  • 무서워하지 말고 싸우는 것이 이득입니다.
  • 다만, 싸움에서 계속 지고 있다면, 뇌사 상태로 경험치를 쌓아도 영원히 발목을 붙잡힐 수 있습니다.
    • "왜 에러가 일어나지?"
    • "어느 코드가 좋지 않지?"
    • "장비나 빌드 특성이 맞지 않나?"
    • "멘탈이 좋지 않아. 감정에 패배한 것인가?"
      • 등을 생각하며, 실패를 다시 만드는 것이 중요합니다.
  • 싸움에 져서 별꼴을 다보여도 괜찮지 않을까요?
    • 코드를 쓰는 것은 실패의 연속입니다.
    • 하나하나 실패하는 것을 무서워하면 무엇도 작성할 수 없게 됩니다.
    • 코드를 작성함에 있어 중요한 것은 "정답"을 발견하는 것이 아닙니다. (절대적인 정답은 없으니까요)
    • 시행착오를 반복하며, 실패경험으로부터 빠르게 배울 수 있는 유연성과 끈기를 단련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 저는 도전하는 분들을 존경합니다.

엘데의 왕이 되어라

마지막까지 읽어주셔서, 아마도 감사합니다.
이 앞에, 엘데의 세계에는, 점프가 유효해.
프롬 만세!

profile
Backend Developer

11개의 댓글

comment-user-thumbnail
5일 전

왕이 되시길!! 👍👍👍

답글 달기
comment-user-thumbnail
4일 전

제목에 이끌려 어쩌다가 들어왔는데 글 내용이 너무 재미있고 유익하네요.
잘 읽었습니다. 😀

답글 달기
comment-user-thumbnail
4일 전

즐겁게 읽고갑니다~

답글 달기
comment-user-thumbnail
3일 전

이 너머, 강적 있다.

답글 달기
comment-user-thumbnail
3일 전

#include <stdio.h>는, 이런 것이구나하고 "주문"처럼 패스합시다.

스탯을 다시 찍는 것은 힘들기에 게임이 진행되면 진행될수록 스킬트리를 변경하는 것은 어렵습니다.

프로그래밍 학습은 오픈월드입니다.

적(모르는 내용)은 하나하나 제대로 이해해서, 개별 격파를 목적으로 합시다.

역으로 말하면, 과거에 그 패턴을 만났던 적이 있는지 없는지에 따라 승패가 결정된다고 볼 수 있습니다.

장비 강화로 전투가 한번에 쉬워지는 것은 아닙니다.

실패를 다시 만드는 것이 중요합니다.

주옥같은 명언들이 쏟아져 나오는 멋진 글이네요! 하나하나 경험했던 자로써 너무나 공감이 됩니다. 정말 중요한 이야기를 위트있게 풀어준 번역해줘서 고맙습니다. 좋은 글 감사합니다 :)

답글 달기
comment-user-thumbnail
3일 전

엘데의 왕이 되소서!!!

답글 달기
comment-user-thumbnail
2일 전

오오, 엘든링.

답글 달기

너무 재밌는 글이네요 ㅋㅋㅋㅋㅋㅋ

답글 달기
comment-user-thumbnail
약 22시간 전

이 앞, 추천, 유효

답글 달기
comment-user-thumbnail
약 18시간 전

"이 앞, 절망!"

답글 달기
comment-user-thumbnail
16분 전

Thank you for sharing informational https://elvinpasha.com

답글 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