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문: 매일IT임
https://blog.naver.com/zhangyun123/221674744017

보고서를 작성하시는 분들이 이런 상황을 자주 만나죠?

--- 힘들게 밤을 새워 보고서를 만들어 보니 부장님이 거의 안 보셨어요......

저는 처음에 이 회사에 다녔을 때 시스템에서 1000여 장 보고서가 있는데 매일 방문 회수 100여 명(회사 인원은 3000명 가까이 있다)이 안 됩니다. 더 자세히 살펴보면 회사에서 보고서 수요에 대해 작업량이 많지만 일회용 원고지처럼 한 번만 보고하거나 회의를 끝난 후 보고서를 다시 보지 않을 것입니다.

image.png

이런 보고서 작업은 어느새 지경을 갑니다: 업무 수요가 매일로 많아지는데 보고서를 완성하고도 아무도 보지 않아, 보고서의 가치는 어더에서도 찾아볼 수 없습니다.

사실은 보고서 구독률은 원래 높지 않은 것은 사실입니다. 많은 부서는 보고서를 직접 보는 대신 데이터를 필요할 때만 수요를 신청할 것입니다. 이렇게 하다 보니 데이터의 가치는 점점 없어지고 있는 것이 아닙니까?

왜 이런 문제를 생겼을까요? 왜 보고서를 안 보셨습니까?

그러면 문제를 한 가지만 물어보겠습니다:

자신의 보고서 대상으로 분석하시는 분이 계시나요?
보고서의 구독률과 타깃을 연구해 본 적이 있나요?

사실 보고서에 대해 사람마다 수요가 다릅니다.

아래는 누구나 알아볼 수 있는 엔터프라이즈급 피라미드 조직도입니다. 우리는 기업 보고서를 이 구조도와 대응하여 당신이 알고 있는 것, 기업 보고서 작업을 다시 결합하면, 일부 기업들이 보고서 분석 과정에서 경영진별로 수요 분석이 없고 볼 수 있는 모든 숫자를 보고서 형식으로 보고해야 하면 된다는 현상을 쉽게 알 수 있을 것입니다. 다만 이런 방법은 체계가 없고 혼란만 분입니다.

1-2.jpg

경험에 따라 기업들이 보고서를 사용하는 경우, 3 가지 유형으로 나눌 수 있는데, 이 3 가지 사용자들은 보고서를 원하는 것이 완전히 다릅니다. 예를 들어 임원은 매출 금액과 같은 핵심 결과 데이터에 주목하고 빼곡한 셀식 보고서를 볼 여유가 없습니다. 반면에 최하층에게 자신의 업무, 주문 생산 진도에 괌심을 두고 있습니다. 보고서에 대해 그들은 데이터를 기입하거나 진도 데이터를 조회하는 것을 더 두고 있습니다.

다음에 앞서 언급한 3 가지 사용자에 대한 보고서를 어떻게 해야 하는지 자세히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1. 경영진:
    경영진들은 보고서에 대한 요구가 간단히 말하면, 경영 핵심 데이터를 한 화면에 볼 수 있도록 하는 것으로 이해히게 됩니다.

●사장님은 수입 상황, 이윤 등과 같은 수치에 주목하는데, 보고서를 조작할 때 핵심 데이터만 뽑아서 됩니다.

●판매 임원은 판매 금액, 이윤 등과 같은 부서의 핵심 지표에 관심을 두고 있습니다. 회의할 때 꼭 복기해야 하는 부분입니다.

●생산 임원은 원가, 공급체인, 생산 진도에 주목합니다.

그들에게 한 장씩 보고서를 보낸 대신 그들의 관심 있는 데이터를 한 보고서에서 모으는 방식이 훨씬 좋습니다. 언제 어디서나 실시간 결과를 볼 수 있으며, 데이터 뒤의 문제에 대해서는 연동이나 드릴다운과 같은 간단한 조작을 통해 일부 추세를 발견할 수 있고, 자세한 원인과 결과는 부하에게 분석하라고 하기로 합니다.

예를 들어 다음과 같은 대시보드입니다:

1-3.png

그래서 경영진에게 보내주신 보고서는 대시보드로 만들어 드린다면 더 좋은 선택입니다.

▶대시보드

       ●엔터프라이즈 경영진을 대상으로 데이터 전시입니다. 

       ●키워드: 데이터 시각화, 핵심 데이터.

      ●그렇면 어떻게 조작하는가? 

         다음에 리포팅 툴 파인리포트로  보고서 유형을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대시보드는 파인리포트(리포팅 툴)의 보고서 카테고리에서 의사결정 보고서(대시보드 보고서)라고 합니다. 셀, 차트, 위쳇은 컴포넌트화된 방식으로 있으며 간단한 드래그 엔 드롭으로 보고서를 만들어 줄 수 있습니다. 부동한 사이즈의 액정 대시보드, LED 대시보드를 적응합니다. 같은 페이지에서 서로 다른 기업 데이터를 통합하여 기업의 다양한 업무 지표를 보여주고 데이터 다차원 분석을 실현하기로 합니다.

1-4.gif

▶이동단- 모바일

모바일 터미널은, 즉 의사 결정 보고서의 이동 데이터를 시각화하는 것입니다.

키워드: 언제 어디서나 C 단 애플리케이션과 가까운 모바일 교호 체험입니다.( 셀 보고서를 보여주지 말다)

1-5.png

▶간단한 데이터 분석

경영진은 보고서를 볼 때 이상을 쉽게 볼 수 있으며, 원인이 무엇인가를 캐내기 마련입니다. 그러모로 보고서가 지나치게 정태적이면 안돠고 보고서에게 분석 가능성이 주어지기 좋습니다. 시각화 보고서에 연동이나 드릴다운 기능을 부여해 보는 사람이 제품 위도, 시간 위도, 구역 지도, 부서 위도 등을 분석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예를 들어 다음과 같은 파인리포트에서 만든 Tab 컴포넌트 절환입니다.

1-6.gif

  1. 중간층 관리자 ( 예: 재무, 인사 관리자)

중간층 관리자는 데이터 분석에 대한 소구는 고급 경영진과 거의 비슷하지만 다른 점은 괌심을 두는 데이터가 상대적으로 더 상세하는 편이고 단순한 시각화는 꼬치꼬치 따지는 분석 수요를 충족시키지 못합니다. 이럴 때에는 어떤 상세 데이터 보고서를 조회해야 하고 더 많은 지표 위도가 포함돠어 읽기 더욱 편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중간층 관리자에게 주는 보고서는 3가지 차원의 기능에 주목해야 합니다.

2.1 보고서 전시

보고서는 셀+간단한 차트가 우선이고 약간의 간단한 데이터 분석(동상)과 다른 위도에 대한 조회도 추가하기로 합니다.

1-7.gif

이런한 그래픽화는 표와 결합한 보고서를 작성하기에 복잡하지만, 이는 바로 파인리포트의 우세이고 컴포넌트화된 방식으로 표, 그래프 모듈을 만들어 복잡한 보고서를 빠르게 구현합니다.

2.2 내보내기 분석

앞서 언급한 것처럼 만약에 리더가 당신이 데이터에 대한 해석을 해야 할 때, 상대적으로 원시적인 데이터를 엑셀로 내보내소 2차 가공과 분석을 할 수 있고, 고정된 보고서를 직접적으로 PDF/EXCEL로 도출하여 PPT 보고서를 만들 수 있습니다. 파인리포트와 같이 블로그인을 통해 직접 PPT로 내보낼 수 있습니다.

1-8.png
2.3 강제 데이터 푸시

어떻게 중간층 관리자들은 보고서를 보고 데이터를 주목할 수 있을까? IT 부서는 스케줄링을 통해 보고서를 이메일이나 카카오톡 등과 같은 이동단으로 책임자에게 보낼 수 있습니다.

  1. 최하층 업무 인원:

3.1핵심 수요---- 보고서 전시

최하층 사용자의 가장 핵심적인 데이터 수요는 자신의 권한 범위 이내의 데이터 결과를 빠르게 볼 수 있는 것입니다. 2가지 예를 들 수 있습니다:

●판매 업무 책임자는 자신의 실시간 실적, 주문 생산 진척도를 볼 수 있습니다.

●구매 or 공급 체인 직원은 자신이 담당하는 구매 임무 진행 상황을 적시에 볼 수 있습니다.

그들이 필요하는 보고서는 조회와 인출이 더 많은 것입니다. 자신의 권한 범위를 임의로 선택할 수 있는 다른 위도(제품별, 주문별) 결과를 봅니다. 그래서 보고서 작성 시 조회 위도를 매설하고 파인리포트에는 파라미터(변수) 설정입니다. 이것을 배우면 수많은 보고서를 모아서 하나의 템플릿으로 만들 수 있습니다.

1-9.gif

3.2 장면을 둘러싼 일부 데이터 수집 작업

데이터를 둘러싼 워크 보고서는 사실 전시만이 아닙니다. 데이터 수집도 큰 부분을 차지하는 편입니다. 예를 들어 고정식 데이터 보고는 원래 Excel 수집에서 웹 페이지 데이터 업로드로 변환될 수 있습니다. 일부 흩어진 데이터 리포팅 경우, 파인리포트로 업무 프로세스를 빠르게 할 수 있습니다. 예를 들면:

1) 앱에서 스크리닝 기능은 상품 조회, 상품 반점 등에 활용된니다. 파인리포트 이동단은 휴대폰 카메라로 코드 스캔, 바코드 인식을 가능합니다. 이것으로 정보 입력, 비코드 조회, 코드 입력 입고 등의 동작을 지원합니다.

2) 설비 점검, 설비 순찰 가능

3) 포지셔닝 기능 지원, 근무 고사, 스케줄 관리 가능

이러한 데이터 입력 기능에 의해, 비교적 편파적인 업무 장면(대형 정보화 제품에 커버리지 않은 것)이 많은 것은 파인리포트로 구축할 수 있습니다. 파인리포트의 2가지 핵심 기능은 데이터 입력(데이터 베이스에 데이터를 입력하기)과 데이터 전시입니다. 이것으로부터 확장된 다른 풍부한 기능을 끌어냅니다.

1-10.png

마지막으로

보고서 수요에 따라 보고서를 정리하는 것은 작업 과정에서 먼저 해야 하는 부분입니다. 기업 데이터 워크 로드에서 보고서는 첫걸음에 불과입니다. 그런데 당신이 만든 보고서를 진짜로 사용된다면 회사 실적이 확실히 좋아졌으니 우리 자신의 작업 능력도 인증을 받지 않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