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비

10개의 포스트
post-thumbnail

💩😢 커리어 첫 빅똥을 싼 뉴비들에게 바치는 위로

이 글은 뉴비였던 과거의 나와 현재의 뉴비들에게 드리는 글입니다. 누구나 똥은 쌉니다. 한 번쯤은 좀 큰 똥도 쌉니다. 개발자 커리어에서도 마찬가지입니다. 만약 그랬어도 너무 자책하지 말라는 말을 하고 싶습니다. 다음부터 안 그러면 돼요.

2021년 3월 13일
·
12개의 댓글
post-thumbnail

3주차 수업 정리 #1

까먹기 전에 얼른 3주차 수업을 정리해야한다!!!아니면 또 금방 머리속에서 지우개처럼 사라지겠지 ㅎㅎㅎ 3주차는 2주차보다 분명 나아질거라 튜터님이 그러셨는데 과연....어땠을까....우선 지난 2주차에 진행한 복습을 다같이 진행해보자.복습은 html css로 꾸며놓은

2021년 1월 25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TIL HTML#2

emmet를 정리했으면, 당연히 복습한 태그들도 정리하는것이 인지상정.😎오늘 복습한 태그들을 정리해보자. (생각보다 강의가 타이트해서 멈추고 따라가고...반복)타이트할수밖에 없는게...아직 html강의에서 배우지 않았던것들도 나와서 새로배우는 느낌으로 정리하는 것도

2021년 1월 14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오늘 TIL HTML emmet 입문기

오늘은 부스트코스외에 인프런을 이용해보라는 조언도 받아서, 인프런의 아래 강의를 수강하며 html 복습을 진행했다. 제주코딩베이스캠프에서 제공하는 html,css,js,python 요약강좌!강의들이 30분 내외로 긴편도 아니고,

2021년 1월 14일
·
0개의 댓글

2020-11-19 코생아의코딩일기 0x0005

또다시 목요일이다. 파이썬 기초 스터디에 참여하여 4시간동안 빡세게 파이썬을 공부했다. 분명 한번 배웠었고, 파이썬이 가장 쉬운 언어라지만 언어는 언어다. 특히 class, 상속 부분은 파이썬의 꽃이기 때문에 더 잘 공부해놔야 할 것 같다. 다음 주는 원래 알려주던 친

2020년 11월 19일
·
0개의 댓글

2020-11-13 코생아의코딩일기 0x0004

어제는 4시간동안 파이썬 기초 스터디를 들었고, 간단히 코드를 짜봤다. 분명 작년 웹파이썬프로그래밍시간에 했었던 버블정렬과 선택정렬의 원리를 기억해 내지 못해서 검색한 내 자신이 조금 부끄러웠다. 그거 말고는 괜찮았던 것 같다. 조만간 갓 파이썬에 입문하신 분들과 함께

2020년 11월 13일
·
0개의 댓글

2020-11-11 코생아의코딩일기 0x0003

매번 과제를 하며 코딩을 하지만, 블로그 글 하나 쓰기 귀찮다고 계속 미루고 미루다가 지금에 와서야 쓰게 된다. 이전에 했던 공부 시간과 내용을 적을까도 생각해봤지만 그러면 나중에도 더 나태해질 것 같아서 그날 안쓴 블로그 일기는 공부 안한셈 치기로 했다. 이렇게 강경

2020년 11월 11일
·
0개의 댓글

2020-10-30 코생아의코딩일기 0x0002

경제학 과목 중간고사를 준비한다고 자료구조 시험 이후에 코딩을 거의 하지 못했다. (자료구조 수업을 듣고 퀴즈공부까지는 했었지만 기록하지는 않았다. 앞으로는 사소한 것이라도 다 기록해 보려고 노력해야겠다.19:00 - 21:00 자료구조 Lab7 과제 (Double L

2020년 10월 30일
·
0개의 댓글

2020-10-26 코생아의코딩일기 0x0001

학교에서 자료구조 실습시험이 있었지만 열심히 하지 못했다.분명 이론에서 어이없는 실수로 30점 가까이 깎아먹었음에도 불구하고 공부를 하지 않고 논 나 자신에 대한 후회가 밀려온다.그래서 velog를 시작한 겸 해서 여기다 매일마다 내가 어떤 작업을 했는지, 어떤 공부를

2020년 10월 26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내 이야기, 그리고 나는 어떤 개발자가 되고 싶은걸까?

2015년 봄, 막 대학교에 입학했을 때 였다. 막연히 컴퓨터를 좋아만 하던 나에게 프로그래밍 연합 동아리를 들어가보면 어떻겠냐는 말을 친구로부터 들었다. 당시에는 열심히 준비해야겠다는 마음도 부족했고, 당장 놀기만 해도 바쁜 1학년이었기 때문에 열의를 다해서 포트폴리

2020년 10월 19일
·
0개의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