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늘 한 일
    • 리액트를 통해 맥에 내장되어 있는 "미리 알림"과 같은 앱 구현중이다.
    • 리덕스를 활용해서 만들어보려고 했으나 시간 안에 도저히 활용할 수 있을 것 같지 않아서 포기, 지난 주 동안 배운 리액트만을 활용하여 구현하기로 결정했다.
    • 지금까지의 스프린트는 모두 어느 정도의 틀이 주어졌었는데, 이번 todolist 스프린트는 아무것도 없는 상태에서 시작하는 스프린트였고, 덕분에 내가 큰 그림을 짜는데에 미숙하다는 점을 느꼈다. react-create-app부터 시작해서, 혼자 git 레파지토리를 만들어서 push pull하는 과정 전부가 뜬금없는 도전이었다.
    • 제대로 계획하지 않고 시작했다가, 엄청나게 깨지고 다시 다 갈아엎었다. 갈아엎는 과정에서 다행히도 큰그림 짜는 실력은 조금 늘은 것 같다.
    • 아직 많이 부족하다고 느낄 때마다 블로그 생각이 나서, 블로그 플랫폼 찾는데에 더이상 집착하지 않고 눈에 보이는 곳에서부터 다시 시작하기로 했다.

리액트 todoList.jpe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