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개발자

30개의 포스트

공개적으로 학습하라!

아래 글은 리액트 커뮤니티에서 가장 활발한 개발자 중에 한명이라는 Shawn Wang이 작성한 개발자의 개인적 성장에 관한 글을 번역한 것입니다.Shawn은 싱가폴 출신으로 현재 뉴욕에서 생활하며 Netlify에 근무중입니다.원글은 Shawn의 블로그와 Gist에서 보

약 9시간 전
·
1개의 댓글

개발자도구 (Local, Session, Cookie)

개발자들을 위한 도구 개발을 할 때 우리가 참고해야 할 그 모든 것을 담고 있는 개발자 도구! 그 중에서 가장 자주 쓰이고 유용한 부분들, 궁금했던 부분들에 대해서 정리해보았습니다. 1. 로컬 스토리지, 세션 세션 스토리지, 쿠키의 차이점? Local stora

2020년 2월 4일
·
0개의 댓글

20.02.04 소스 만드는 개발자에서 소스 코드를 짜는 개발자로의 변신.

20.02.04 소스 개발하는 개발자에서 소스 코드를 짜는 개발자로의 변신.

2020년 2월 4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1 나는 누구?

✔ 나는 누구? >개발자가 되고 싶은 아이, Hozero 1. 회고록 4년제 대학 졸업을 앞두고 있는 전공자. 현재 공부하고 있는 학원에서 나를 보고 판단하는 기준이다. 전공자라는 타이틀로 뭔가 나를 우대해주고 높게 바라봐주는 느낌도 든다. 하지만, 나 스스로는 전공자라는 타이틀이 조금 부끄럽다. 1-1. 대학 이전 대학에 입학하기 전에는 코딩의 코 ...

2020년 2월 1일
·
4개의 댓글

좋은 디자인 가이드를 만드는 방법

이 글에서는 좋은 디자인 가이드를 만드는 방식을 알아볼 수 있습니다.

2020년 1월 29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2019년도 회고록

들어가기 앞서서 나에게 작년이 어땠었는가 라고 물어본다면... 답은 아마 아쉬움이라고 할꺼같다. 하고 싶은 것도 많고 해보고 싶은 것도 너무나 많았기에, 속칭 선택과 집중을 잘 못했던 한해인 거 같다. 회고록을 쓰고 있는 2020년 1월 현재까지도 이것에 대한 아쉬움이 있으니 말이다. 작년을 몇 가지 키워드로 만들어보자면 #개발자로서 첫해 #번...

2020년 1월 28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개발자가 되기로 마음먹다

이전까지 개발자가 되고 싶다는 생각만 해왔습니다. 2019년 10월 개발자가 되기로 마음을 먹었고 그에 대한 확신도 가지게 됐습니다. 회사를 다니며 온라인으로 공부하다가 코딩 부트캠프가 있다는 것을 알게 됐고, 가장 빨리 개발자로 일할 수 있는 곳을 찾아 상담 및 등록을 마쳤습니다. 지금은 12월말 퇴사를 하고 1월 부트캠프 시작을 앞두고 준비 중에 있습니...

2020년 1월 21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스물아홉 나는 왜 개발자를 선택했나?

어떻게 개발을 시작하게 되었는지? 개발을 하면서 어떤 것들을 느꼈는지? 나는 계속해서 흐르는 물이고 싶다 익숙함은 편안함과 권태란 양면성을 가지고 있다. 공기업 근무 7년차 스물 셋. 친구들보다 운좋게 이른 취업을 한 것도 모자라 공기업에 입사하였다. 우연히 찾아온 기회였고 기대없이 진행하여 덜커덕! 붙어버렸기에 당시엔 기쁨보다 ...

2020년 1월 12일
·
44개의 댓글
post-thumbnail

개발자가 되어가는 이유

(이 글을 계속 수정될 예정입니다) > 되려는 이유가 아닌, 되어가는 이유가 제목인 것은 > 말 그대로 그 이유를 정확히 찾지 못했기 때문이다. 그렇다고 이유를 찾기 위해서 글을 적는 것은 아니다. 현재의 상태를 그저 표현해놓고 싶어 글을 시작한다. (state가 바뀌면 re-render 되길 바라는 마음에서) 1월 11일 토요일, 인천에서 판교까지 ...

2020년 1월 12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진짜' 개발을 시작한 지 한달 반.

개발을 시작한지 한달 반된 WeCode 부트캠프 수강생의 회고

2020년 1월 12일
·
4개의 댓글
post-thumbnail

2019년 Junior 개발자의 개발 회고

서론 2019년 2월 대학교를 졸업하고, 운 좋게 '삼성 청년 소프트웨어 아카데미(이하 SSAFY)'에서 교육을 받을 수 있었다. 나의 부족했던 알고리즘 역량을 채울 수 있었고, IT 기업만 바라보던 인생 계획에 없었던 삼성을 포함한 대기업에도 지원해 볼 수 있었다.(물론 나의 가치관이 바뀐 것은 아니었고, 주변 친구들이 했기 때문에 나도 한 번 지원해봤다...

2020년 1월 9일
·
2개의 댓글

스타트업에서 사람 구인, 구직에 대한 끄적끄적

재미있는 일을 하기 위해 스타트업을 창업했다. 재미있게 소프트웨어를 개발하고 회사와 팀을 운영하면서 무언가를 이루어내기 위해서 가장 중요한 것은 무엇일까? 그것의 첫 번째는 바로, ‘사람 구인’이고, 두 번째는 '인력관리'이고, 세 번째는 '부적절한 사람 내보내기'이다. 넘치는 아이디어를 실현해야 하고, 멋진 목표를 만들어 내기 위해서는 정말 멋진 동료...

2020년 1월 3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6개월차 신입 개발자의 2019년 회고

서론 다니던 학교를 휴학하고, 현역 산업기능요원 신분으로 개발자가 된지도 6개월이 다 되어간다. 사실 산업기능요원 정식 편입일은 11월 15일이었으니, 군인 신분이 된지는 한달 반 정도 된 셈이다. 3년이라는 긴 시간을 산업기능요원으로서 복무해야 하니, 그 기간동안 열심히 공부해서 훌륭한 개발자가 되자는 다짐으로 회사 생활을 시작했던 것 같다. 맨 처음 그...

2020년 1월 1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함께하는 의미를 알려준 2019

2019년 한 해가 얼마 남지 않았군요. 12월 달이 되기 전에 미리 써야지 하다가 진짜 12월 마지막 날이 되서 쓰게 되네요... 그래서 2019년이 가기전에, 2019년을 반성하고 되돌아 보면서 올해보다 멋진 2020년을 준비해보려고 합니다. 2019 이모저모 2019년에는 딱 두 가지 목표가 있었는 데, 첫째는 제가 들어간 팀의 코드를 ...

2019년 12월 31일
·
2개의 댓글

소스코드 리뷰에 대한 짧은 이야기

소스코드 리뷰에 대한 개발자들의 생각과 시야 개발자와 개발 조직에게 소스코드 리뷰는 필수이며 운명이다. 팀간의 협업, 팀 내부의 대화를 보다 원활하게 만들어 주는 매우 필요한 절차로 꼭 필요하다. 향후 슬랙, 지라등의 협업도구가 명쾌하게 의미 있게 활용되려면 개발팀 간의 소스코드 리뷰는 필수적으로 수행되는 것이 좋다. 개발자의 작업내용에 대해서 서로 이...

2019년 12월 24일
·
0개의 댓글

개발자가 되고픈 후배들에게

환상이 아닌 현실에서도 멋진 개발자가 되기를 바라며... 정말 즐겁고, 재미있어서 시작한 소프트웨어 개발. 하지만, 그렇게 재미있게 시작한 소프트웨어 개발과 관련된 활동이 일이 되는 순간. 가장 ‘지루하고 재미없는 일’이 될 수 있다는 것에 대해서 아시는지? 정말, 대부분의 소프트웨어 개발업(?)이라는 것이 정말 재미없고 지루할 수 있다는 것에 대해서...

2019년 12월 24일
·
1개의 댓글

스타트업에서 개발자가 성장할 수 있을까?

이 질문에 대해서 글 말미에 제 생각을 밝혀보겠습니다. 먼저, '성장'이라는 측면에 대해서 각자 어떤 생각을 가지고 있는지에 대해서 반문해봐야 합니다. 제가 자주하는 말이 있습니다. 학교 다닐때에 1년 선배와 차이가 커 보이지만, 회사 생활할때에 1년 선배는 별로 차이가 보이지 않고, 5년 직장생활해보면, 10년된 선배가 오히려 더 '성장'하지 못한 ...

2019년 12월 24일
·
1개의 댓글

김해준 : Be proud of yourself

지난 12주간의 Immersive Course 의 마침표 나는 어떤 삶을 살았는가? 어떤 삶을 살아야 하는지에 대한 구체적인 목표가 없었다. 호텔경영학과를 진학했고 나와 서비스가 잘 맞는다는 너무나도 당연한 변명으로 서비스업에 종사했다. '서비스 마인드가 출중한 서비스인' 이라는 생각으로 지난 시간들을 보냈다. 나는 당연히 서비스가 좋은 줄 알았다. 그건...

2019년 12월 17일
·
0개의 댓글

[New Career]

👉 개발자로서 새로운 출발 이머시브 과정이 끝나가면서 왜 내가 개발자가 되기로 생각했는지에 대해 다시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 왜 개발자인가 ? 건축학과를 졸업하고, 건축가가 아닌 개발자가 되기로 정한 이유는, 개발자를 통해 많은 사람들이 사용할 수 있는 서비스를 만들 수 있다고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건축가가 되어서 멋진 건축물을 지을 ...

2019년 12월 13일
·
0개의 댓글

개발자가 이직에 대해 생각할 때

이직이란 실제 자주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 그리고, 선택해야 한다. ‘이직’이라는 화두는 샐러리맨에게는 매우 무섭게 다가온다. 평생직장이라는 의미가 사라진 현대 시대에 있어서 직장생활 중에 많이 만나게 되는 단어이다. 더군다나, 소프트웨어 개발자들에게는 매우 일상적으로 발생한다. 그러니, 이직을 너무 두려워하지 말자. 오히려 평소에 이직에 필요한 스킬과...

2019년 12월 12일
·
2개의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