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직

5개의 포스트

나의 이직기

안녕하세요?오늘 제가 쓸 글은 이직을 하면서 느꼈던 점과,저의 첫 이직을 하면서 있었던 이야기들에 대한 내용입니다.왜 이직을 하게 되었는가?이유는 간단합니다. 회사에서 할 일이 없었습니다..물론, 면접관들이 물어봤을때엔 이런식으로 답하진 않았습니다. :)이직을 하게 된

약 11시간 전
·
1개의 댓글

스타트업에서 사람 구인, 구직에 대한 끄적끄적

재미있는 일을 하기 위해 스타트업을 창업했다. 재미있게 소프트웨어를 개발하고 회사와 팀을 운영하면서 무언가를 이루어내기 위해서 가장 중요한 것은 무엇일까? 그것의 첫 번째는 바로, ‘사람 구인’이고, 두 번째는 '인력관리'이고, 세 번째는 '부적절한 사람 내보내기'이다. 넘치는 아이디어를 실현해야 하고, 멋진 목표를 만들어 내기 위해서는 정말 멋진 동료...

2020년 1월 3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나의 2019년 이직 후기

2019년 이직 후기를 남겨봅니돠 헤헤

2019년 12월 30일
·
22개의 댓글

개발자가 이직에 대해 생각할 때

이직이란 실제 자주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 그리고, 선택해야 한다. ‘이직’이라는 화두는 샐러리맨에게는 매우 무섭게 다가온다. 평생직장이라는 의미가 사라진 현대 시대에 있어서 직장생활 중에 많이 만나게 되는 단어이다. 더군다나, 소프트웨어 개발자들에게는 매우 일상적으로 발생한다. 그러니, 이직을 너무 두려워하지 말자. 오히려 평소에 이직에 필요한 스킬과...

2019년 12월 12일
·
2개의 댓글
post-thumbnail

2개월 전 서랍에서 꺼낸 글 - 프론트 엔지니어가 되자.

해당 글은 2개월 전에 비공개 글로 작성하였던 글입니다. 사진은 퇴사 일에 대표님과 함께 먹은 점심이애오. 요즘 들어 구직 자리가 많이 없어 지치고, 게을러진 저의 모습을 보고 다시 전진하기 위해 서랍에서 꺼낸 글입니다. (괄호안은 새로 적은 글입니다 😃) 동기 11월 말. 나는 1년을 조금 넘게 다닌 회사를 퇴직하였다. 이유는 대학원에 가고 싶기도 하...

2019년 2월 24일
·
0개의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