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주니어

13개의 포스트

1월 첫 째주 회고

순식간에 지나버린 이번주에 대한 회고,,,

5일 전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TIL(21.01.07)

그만큼 성취도는 만땅!!생활코딩의 HTML&Internet 과정을 수강한 후 그 뒤의 많은 갈림길 중 나는 node.js의 길을 선택하였다. 벡엔드에 관심이 갔기도 했고, 벡엔드 개발자에 대한 수요 조사를 하던 중 지원 요건 중 node.js를 본 기억도 있어서 선택했

2021년 1월 7일
·
0개의 댓글

유스콘 2020 후기

드디어 한 달 동안 준비한 유스콘 2020이 끝났다.사실 어제 끝났지만, 아득히 먼 세월처럼만 느껴진다. 때문에 기억속에서 잊혀지기 전에 후다닥 후기글을 남긴다.유쾌한 스프링방에는 올해 추석쯤에 들어왔다.그냥 저냥 있는 눈팅에 가까운 사람으로 지내다가, 두두(박재성)님

2020년 12월 21일
·
2개의 댓글

끄적끄적 개발일기

안녕하세용 완전 순수 그자체 주니어 개발자입니다 잘부탁드립니당

2020년 12월 10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자료구조를 쬐끔 찌릿하기까지

자료구조 > 자료구조(資料構造, 영어: data structure)는 컴퓨터 과학에서 효율적인 접근 및 수정을 가능케 하는 자료의 조직, 관리, 저장을 의미한다. 더 정확히 말해, 자료 구조는 데이터 값의 모임, 또 데이터 간의 관계, 그리고 데이터에 적용할 수 있는

2020년 12월 4일
·
0개의 댓글

이직성공...(feat. 라인)

이 글은 주관적인 관점에서 쓰인 글이고, 개인적인 경험에 의겨하였습니다. 많은 회사들이 각자에 맞는 채용 프로세스를 가지고있으니, 무조건 따라 할 필요는 없다고 생각합니다.이직을 준비하게 되면서 정말 놀라는 일이 많았다. 첫번째로는, 개발자가 굉장히 활발하게 지식 공유

2020년 11월 26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첫 직장, 첫 월급 그리고 첫 FLEX 🤘🏻

내 나이 19살. 꿈에 그리던 취업에 성공하고 오늘 첫 월급을 받았다.🥳 한 달 이라는 짧은 시간동안 얼마나 많은걸 겪은지 모르겠다. 한창 수능준비할(🤔) 19살인데 업무에 쏟아부을 시간이 부족하다고 말하고 있으니까 신기하기도 하다.

2020년 11월 5일
·
20개의 댓글

[생각] 어쩌다 개발자

왜 이런 글을 쓰기 시작했나 요약하면블로그에 글쓰는게 익숙해지기 위해서새로 배우는게 많은 만큼, 지나간 일들이 흐릿해져가고 있어서이렇게 생각하고 개발하는 사람이 있다. 라는 공유?이렇게 세가지이다.일단 첫번째 이유에 대해서는, 맨날 기술블로그를 써야지 하면서도 쓰지 않

2020년 8월 14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4개월차 신입 퍼블리셔 실무 내용 정리

2020년 2월부터 회사에 입사한지 어느 덧 4개월차가 되었다.4개월동안 일을 하면서 그동안 몰랐던 것들을 많이 배우게 되었다.그리고 학원에서 배우지 않았던 것들이 실제 실무에서 많이 활용되는것도 있었다.그래서 지금까지 배운것들을 하나씩 나열해 보며, 정리하는 시간을

2020년 5월 28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4개월 인턴생활 회고록

4개월 간에 인턴 생활을 하면서 느낀 점들

2020년 2월 28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2019년 Junior 개발자의 개발 회고

서론 2019년 2월 대학교를 졸업하고, 운 좋게 '삼성 청년 소프트웨어 아카데미(이하 SSAFY)'에서 교육을 받을 수 있었다. 나의 부족했던 알고리즘 역량을 채울 수 있었고, IT 기업만 바라보던 인생 계획에 없었던 삼성을 포함한 대기업에도 지원해 볼 수 있었다.(

2020년 1월 9일
·
2개의 댓글

앞만 보고 달려라?

나의 인생 이야기 Intro 나는 사실 개발을 내 인생의 방향으로 잡기까지 꽤나 긴 시간을 돌아왔다. 2011년, 수능을 마치고 고심끝에 선택한 내 전공은 컴퓨터 공학이었다. ?? 그럼 이미 개발자로서 컴퓨터라는 분야로 들어 온 것 아닌가? 맞다. 분명 시작은 컴퓨터 공학이었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나는 이 좋은 길을 '매우' 길게 돌고 돌아 지금에 와서...

2019년 8월 25일
·
0개의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