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file
꿈일지라도 꿈꾸자

내가 보려고 쓰는 GIT

git은 그냥 도구일 뿐인데 나를 정말 힘들게 해! 초기화 및 저장소로 첫번째 Dev 브런치 생성과 작업? feature 생성과 병합 반복

2020년 4월 21일
·
0개의 댓글

커링(currying)

커링 Currying은 여러 개의 인자를 가진 함수를 호출 할 경우, 파라미터의 수보다 적은 수의 파라미터를 인자로 받으면 누락된 파라미터를 인자로 받는 기법을 말한다.즉, 커링은 함수 하나가 n개의 인자를 받는 과정을 n개의 함수로 각각의 인자를 받도록 하는 것이다.

2020년 4월 19일
·
0개의 댓글

조건부확률

조건부 확률은 두 확률 P(A),P(B)은 아래의 수식을 따른다.P(B|A)=P(A,B)/P(A) , P(A,B)=P(A)P(B|A)P(스팸|입력텍스트) =P(스팸,입력텍스트)/P(입력텍스트)P(정상|입력텍스트) =P(정상,입력텍스트)/P(입력텍스트)P(입력텍스

2020년 4월 19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SQL 최적화에 대해서 맘대로 기록

sql 성능은 블록(페이지)의 접근 개수로 접근해야한다. 옵티마이저는 INDEX SCAN와 FULL SCAN을 ROW가 아닌 블록(페이지)으로 판단한다.라이브캐시에 저장된 최적화 파싱이 있으면 소프트 파싱을 하고 만약 없다면 최적화후 파싱한다.해시버킷에 파싱된 sql이

2020년 4월 2일
·
0개의 댓글

공상..

이벤트 기반 엣지 컴퓨팅 인공 지능 디지털 트윈 사건은 각종 센서를 통하여, 전의되고 각 노드(엣지)는 서버를 통해 인공 지능 스크립트를 받는다. 더 나아가서 인공 지능 스크립트 조차 노드의 주변에서 전달 받을 수 있다면? 혹은 서버와 레이턴시를 줄이거나 시스템 안정을 위해 리던던시를 위해서? 랄까.. 가까운 예를 들어보자면, 자율자동차에서 스마트 기기...

2020년 1월 18일
·
0개의 댓글

JAVA 정규식 성능에 대해 Pattern.matcher VS String.matches

JAVA를 할 일이.. 생길지도..? 모르지만 어쨋든 오늘 나에게 큰 숙제를 남겨준 정규식 성능에 대해 알아보자. 1.String.matches 예를 들어 +82-10-9999-9999 라는 전화번호가 있다고 하자. 그리고 해당 전화번호가 +XX-XX-XXXX-XX

2020년 1월 7일
·
4개의 댓글

day...

하루 한 시간씩 유튜브에서 라이브하는 velopert 당신은 무엇? 일주일 여행 다녀오고, 회사 일에 치여서 잠시 번아웃이었다. graphql 구조 덕분에 골머리를 썩고 있다. 회원가입은 제쳐두고 본격적으로 시작할까하다가도 성격이 뭐같아서 그냥 지나치지 못하겠다. 아! 제목이 day... 인 이유는 계속 숫자를 붙여나가는 것이 참 어렵고 어려운 일이라는...

2019년 12월 3일
·
0개의 댓글

day005

으아.. 이메일로 가입시키는 기능도 쉽지가 않다. typeorm / jwt / shortid / mail-gun / cookie / auth 방법 (refresh,access) < 이걸 뭐라고 부르는지 잘 모르겠지만.. 이렇게 준비해서 만들 수 있을 것 같은데, 최대한 단순화하고 싶은데, 쉽지가 않다. rest를 써볼까 graphql로 할까 생각해봤는데,...

2019년 11월 19일
·
2개의 댓글

day004

하루 늦은 일지 주말이라는 핑계로 벌써 쳐졌나 싶었다. typeOrm과 graphql을 사용하는 구성에 대해서 계속 생각해보고 있다. 리졸브와 쿼리를 비즈니스 기능별로 쪼개는게 맞는지? 객체별로 리졸브와 쿼리를 구성하는게 맞는지? 번외로 DataLoader는 왜 써야하는지 검색해보았다. 배치와 캐싱에 장점이 있다는 것으로 보이는데, 배치는 N+1 문제...

2019년 11월 18일
·
1개의 댓글

day003

휴일이기도 하고 머리를 하느라 시간을 너무 많이 보냈다. 아침 일찍 일이나서 다시 자면 도저히 일찍 일어날 수가 없다. 타입스크립트 제네릭이 가끔씩 눈에 거슬리는데 오늘 확실히 개념을 잡고 자야겠다. 마크다운도 자연스럽게 익숙해지도록 하나하나 써봐야겠다. .....generic 코드로 실험 중.. 일단 취침!

2019년 11월 16일
·
0개의 댓글

day002

이직 준비와 개발 공부와 괴리가 조금 있다고 생각하는데, 남들도 그렇게 생각하는지 모르겠다. 누군가는 부러워하는 회사를 다니고 있으면서도, 나보다 어떤 측면에서든 조금 더 나은 회사를 다니는 누군가를 부러워하고 이직을 여러번하고 있는 누군가를 보며 "내가 뭔가 잘못하고 있는가?" 라는 생각을 한다. 아무튼 앞으로 딱 1년 두개의 프로젝트를 시도해보고, ...

2019년 11월 15일
·
0개의 댓글

day001

자유로운 생각을 정리하는 벨로그로 활용할 계획입니다. 텍스트로 정리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사실을 잊고 지내었던 것 같습니다. 예쁘게 쓸 생각은 없지만 조금 더 나은 개발자가 된다면, 정리해서 글을 올려보고 싶습니다. 마크업도 익힐 겸 이곳에 정리하는게 맞다고 생각이 들었습니다. 혹시 여기 해쉬태그 기능이 있을 지 궁금하네요. 벨로그의 Velopert ...

2019년 11월 14일
·
0개의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