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ofile
개발자를 준비 중인 아직은 대학생 김찬영입니다.
post-thumbnail

[0327 +5] 기회를 마주하기 위한 마음가짐

다섯 번째 글장성규, 아쉬웠던 인생극장! 그 뒷 이야기 (mbc 신입사원) @기회를 마주하기 위한 마음가짐

5일 전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0324 Algorithm] 대학교 Assignment #1

두 세 네 다섯 번째 문제

2020년 3월 24일
·
3개의 댓글
post-thumbnail

[0324 +3] What is Hadoop?

세 번째 글 - What is Hadoop? : Introduction to Big Data & Hadoop

2020년 3월 24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0323 Algorithm] 파일명 정렬

ASCII 위키백과 special characters order 결과 중 정렬 순서 숫자 문자 특수 공백 검색 결과 중 정렬 순서 파이썬 정규식 사용 시 괄호 여부

2020년 3월 23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0323 +2] Hadoop Ecosystem

Hadoop Ecosystem: Hadoop Tools for Crunching Big Data

2020년 3월 23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컴퓨터 구조 2강 정리 (feat. ISA)

모든 내용을 정리하는 것이 아니라, 주 맥락이나 파헤치며 배우고 깨닫게 된 부분에 대해서 정리합니다.

2020년 3월 21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컴퓨터 구조 1강 (feat. 무어의 법칙)

모든 내용을 정리하는 것이 아니라, 주 맥락이나 파헤치며 배우고 깨닫게 된 부분에 대해서 정리합니다.

2020년 3월 19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하루에 한 개, 기술 아티클 읽기

현 대학생의 패기. 보여드립니다.

2020년 3월 14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Front/React] 컴포넌트 스타일링 및 로그인 페이지 설계 1편

컴포넌트 스타일링, Scss, button 디자인, 인증 모듈 관련 구현한 기능 및 고민거리

2020년 3월 12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Node.js와 React로 만드는 인증 모듈 재시작

완성하지 못한 채 끝냈던 인증 프로젝트 를 다시 시작하며 잠깐 돌아보기 완성하지 못하고 끝냈지만, 다시 시작하려 한다. 이유인 즉슨 서비스 구현에 있어서 정말 집약적으로 기초를 다지기 좋은 프로젝트라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또 개인적으로 욕심부려 배우고 싶은 부분도

2020년 3월 10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한 달 회고

지난 오늘들 > 총 8주 간의 시간들 중, 4주가 지난 오늘은 나머지 절반의 시작이다. 오늘의 난 주말동안 쓰기로 했던, 최소한의 회사의 요구였던 블로그 작성을 이제서야 시작하고 있고, 심지어 계획한 5가지의 일들 중 \"코인세탁방 가서 빨래하기\" 만을 완료한 상

2020년 2월 3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첫 개인 프로젝트 Refactoring

첫 번째 개인 프로젝트 - URL-Shortener > https://github.com/shinychan95/url-shortener 첫 주에 했던 프로젝트 refactoring을 이제서야 시작해 끝을 냈다. 설날동안 미뤘던 refactoring과 블로그 정리를 마

2020년 1월 24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대서특필의 시작

총 8주간의 대서사시의 막은 이미 열렸다고 생각했다. 시작과 동시에 치열한 일주일을 마치고, 이번 주는 힘이 조금은 빠진 상태였다. 총 4시간이라는 통근과 하루 종일 맴도는 긴장감은 발휘된 열정 이상의 체력을 앗아갔다. 하지만 오늘 PMP 문서에 대한 이사님과의 회의는 다시금 시작하도록 우리 팀을 만들었다. 그리고 이제서야 서버개발캠프동안 회사에 약속했던...

2020년 1월 15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개발자가 되어가는 이유

(이 글을 계속 수정될 예정입니다) > 되려는 이유가 아닌, 되어가는 이유가 제목인 것은 > 말 그대로 그 이유를 정확히 찾지 못했기 때문이다. 그렇다고 이유를 찾기 위해서 글을 적는 것은 아니다. 현재의 상태를 그저 표현해놓고 싶어 글을 시작한다. (state가 바뀌면 re-render 되길 바라는 마음에서) 1월 11일 토요일, 인천에서 판교까지 ...

2020년 1월 12일
·
0개의 댓글
post-thumbnail

시작하는 글

시작 마크다운 문법으로만 적을 수 있다는 것을 깨닫고 블로그를 시작한다. 사실 아직까지 마크다운 문법을 모두에 익숙하지 않다. Notion의 / 기능을 잘 활용하다가, 최근 / 로 코드 블록을 선택하는 것이 아닌 \\\`을 입력해 곧바로 블록을 띄우는데 신세계를 경험하며 사용하려는 기본 문법의 폭이 넓어지고 있다. 이 블로그와 함께라면 더욱 빠르게 시작...

2020년 1월 11일
·
0개의 댓글